전체메뉴

'천안 특산품' 부드럽고 달콤한 '하늘그린 멜론' 첫 수확
  • 2024-05-14 08:57
  • 조회수 36

멜론 들어보이는 이필영씨
멜론 들어보이는 이필영씨

[천안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천안=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충남 천안의 특화작목인 '하늘그린 멜론'이 지난 6일 첫 수확과 함께 본격 판매에 들어갔다.

13일 천안시에 따르면 수신면 천안멜론농촌지도자회 소속 이필영(73)씨는 시설하우스에서 지난 2월 초순에 심은 멜론 출하를 시작했다.

멜론 재배경력 20년 차인 이씨는 시설하우스 53개 동(3.4㏊)에서 심는 시기를 4차례로 나눠 재배해, 5월 초부터 7월 말까지 수확한다.

전량 직거래로 판매될 만큼 단골손님을 확보하고 있으며, 당도 16브릭스 이상만 선별 수확한다.

'하늘그린 천안멜론' 상표로 유통되는 수신 멜론은 40여년의 축적된 재배 기술로 뛰어난 맛과 향을 자랑한다.

과육이 부드럽고 당도가 높으며 향이 풍부한 것이 특징으로, 5월 말부터 6월 말까지 한 달간 본격적인 출하가 이뤄질 예정이다.

올해는 110 농가가 57㏊에서 1천550여t을 생산할 전망이다.

시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하늘그린 천안멜론의 상표 가치를 높이기 위해 우량종자 확보, 재배환경 개선, 병해충 조기 진단·처방 등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ye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2024/05/13 10:19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