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부추 시배지 김해시, 18∼19일 농민·소비자 만나는 첫 축제
  • 2024-05-14 08:58
  • 조회수 36

부추랑 함께하는 농특산물 대축제
부추랑 함께하는 농특산물 대축제

[김해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김해=연합뉴스) 최병길 기자 = 부추 시배지인 경남 김해시는 오는 18일부터 이틀간 부추 주산지인 시내 대동면에서 농업인과 소비자가 함께 즐기는 '제1회 부추랑 함께하는 농특산물 대축제'를 연다고 13일 밝혔다.

김해는 부추 최대 집산지로 부추경매장까지 따로 두고 있다.

축제 기간에는 다양한 부추를 주제로 한 농산물 홍보관 운영, 체험행사와 공연행사 등 볼거리, 즐길거리, 먹거리가 함께 한다.

농산물 직거래장터에서는 산지 우수 농산물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하며 푸짐한 경품과 무료 농특산물 나눔, 농특산물 경매 등도 한다.


choi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2024/05/13 11:01 송고